韩国现代、起亚汽车欧洲市场走势看好

据韩国报纸(한겨레)报道,在欧洲负债累累的经济危机之中,韩国生产的现代、起亚汽车达到史上占有率最高业绩水平。

根据18日欧洲汽车工业协会提供资料显示,仅6月份现代、企业在欧洲汽车市场的占有率达到6.3%,达到历届标准最高水平。在此期间最高值为4月间的6.1%,仅在两个月之间市场占有率就增长了0.2个百分点,达到最高水平。同去年同期的5.0%相比,仅一年便增长了1.3%个百分点。

现代、起亚的市场占有率上升发生在欧洲负债危机过程中,整体车辆所需日益减少的情况之下。仅在6月的一个月内,欧洲车辆整体销售量与去年同期相比降低了1.7个百分点,然而现代汽车和起亚汽车分别销售量达到44803台和33699台,销售量分别增长了23.5%、25.8%。

相关人士表示“现代汽车兼并了法国、德国等当地的一些企业以后,在当地设立法人团体,这些都销售额的增长及发展趋势都起到了良好的影响作用”。

相关人士预测“新设备的增加,新车种的投产等,使现代汽车在当地发展形势看好”,“即使是在欧洲市场萎缩的情况下,现代、起亚也能够获得较好的收益,前景比较看好”。(王璇译)

现代、起亚汽车欧洲市场营销走势 (韩)한겨레

현대·기아차 유럽서 잘 나간다

한국 일간지 <한겨레> 신문은 “유럽 부채 위기 속에 현대·기아차가 사상 최고 점유율을 기록하는 등 선전하고 있다”고  19일 보도했다.

18일 유럽자동차공업협회 자료를 보면, 지난 6월 현대ㆍ 기아차의 유럽 시장 점유율은 6.3%로 월간 기준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종전 최고치는 지난 4월의 6.1%로 불과 두 달만에 시장 점유율을 0.2%포인트 끌어올린 셈이다. 지난해 6월(5.0%)에 견주면 1.3%포인트 상승했다.

현대·기아차의 점유율 상승은 유럽 부채 위기 속에 전체 완성차 수요가 줄어들고 있는 가운데 이뤄졌다. 6월 한 달 유럽시장 전체 판매량은 전년 동기 대비 1.7% 줄었으나, 현대차와 기아차는 각각 4만4803대와 3만3699대를 팔아, 판매량이 전년 대비 각각 23.5%, 25.8% 늘었다.

현대차 관계자는 “현대차가 독일과 프랑스 현지 딜러를 인수해 현지 법인을 설립한 것도 판매 성장세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고 말했다.

신정관 케이비(KB)투자증권 애널리스트는 “설비 증설, 신차종 투입 등으로 현대·기아차의 순항은 계속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며 “유럽 시장이 상승 반전할 때 현대·기아차의 수익성도 큰 폭으로 개선될 것”으로 전망했다.

The AsiaN 编辑 news@theasian.asia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